주요 내용으로 건너뛰기

바람이 불면

눈부신 봄날 죽을 뻔한 시를 사랑했다
그녀는 그해 겨울로 넘어갈 짐을 멨다
어째서, 봄이 당신을 떠난 그때의 계절로 가시는가
사경을 헤맨 시를 사랑하고
피고 죽는 꽃가지를 사랑하고
하면 안 될 사랑을 마저 하신대도
그해 계절은 변함없이

화아 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