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으로 날 운명이면 다음 생은 붉은 연기로 태어나게 해주시고
이 다음 생은 꺾어버리세요.
볕이 드는 기척에 놀라 내가 깨거든
들어도 듣지 못하는 귀를 안으시고
보고도 안 보려하는 눈을 감기시고
말해도 알아주는 사람이 없는 입술을 놓으시고, 맨드라미를 살라 그 연기가 되게 하소서.

화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